만년필 때문에 또 짜증낸 찰스 3세

1bang LV 1 09-14




13일(현지시간) 가디언, 로이터통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찰스 3세는 이날 북아일랜드 벨파스트 인근 힐스버러 성을 방문해 방명록에 서명했다.

찰스 3세는 서명을 한 뒤 보좌관에게 "오늘이 9월 12일인가"라고 물었고, 이에 보좌관이 "13일입니다"라고 대답하자 "이런, 날짜를 잘못 적었네"라면서 다시 썼다.

서명을 마친 찰스 3세는 옆에서 지켜보던 커밀라 왕비에게 펜을 넘겨주다 손에 묻은 잉크를 보면서 "이런 정말 싫어"라고 말했다.

커밀라 왕비는 펜을 받아들고는 "잠깐, 사방에 흘렀네"라고 했고, 찰스 3세는 손을 닦으며 "이런 빌어먹을 것은 못 참겠어. 매번 이 지경이야"라고 짜증을 내며 현장을 떠났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82/0001174127?cds=news_edit


이 정도면 의전이 찰스한테 원한 있는게 맞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찰쪽이는 어떻게 교육 받았길래 승질머리 하나
관수 못 하누~~~~~

>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