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MS 신도' 지목된 전 KBS 통역사 "사실 인정"…사회 곳곳 퍼진 조력자들




JMS 관련 소식입니다. JMS의 피해자모임 '엑소더스'의 전 대표 김도형 교수가 KBS와의 생방송 중 KBS PD와 통역사 중에도 신도가 있다고 말해 논란이 일었습니다. 해당 통역사는 김 교수를 통해 사실을 인정하고, JMS를 탈퇴하겠다고 했습니다.

댓글
최근 송혜교 작품들 상대 남배우 나이차.jpg
1bang
LV 10
03-10
'전주 비하 발언' KBS 사과에도…전북도민 분노 일파만파(종합)
1bang
LV 10
0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