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한영웅', 공개 하루 만에 유료 가입자 1위…신예들의 반란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웨이브 오리지널 드라마 ‘약한영웅 Class 1’(감독 유수민)가 공개 직후 단숨에 2022년 드라마 유료 가입자 1위를 기록하며 신예들의 반란을 보여주고 있다. 더불어 미주 ‘코코와(KOCOWA)’와 대만/미주 아이치이(iQIYI) 등 에서도 동시방영되는 등 해외 팬들의 반응도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웨이브 새 오리지널 드라마 ‘약한영웅 Class 1’(이하 ‘약한영웅’, 연출 및 극본 유수민, 제작 플레이리스트, 쇼트케이크)은 상위 1% 모범생 연시은이 처음으로 친구가 된 수호, 범석과 함께 수많은 폭력에 맞서 나가는 과정을 그린 약한 소년의 강한 액션 성장 드라마다. 뛰어난 두뇌를 활용한 전략적 액션과 박지훈-최현욱-홍경-신승호-이연 등 걸출한 신예 배우들의 출연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최근 가장 주목 받고 있는 실력파 감독 유수민, 한준희 크리에이터의 의기투합으로 공개 전부터 큰 기대를 모았다.

지난 18일(금) 웨이브에서 전 회차를 공개한 ‘약한영웅’은 공부 밖에 몰랐던 연시은(박지훈 분)이 폭력의 소용돌이에 휩쓸리게 된 사연부터 친구가 된 수호(최현욱 분), 범석(홍경 분)과 함께 위기를 극복해 나가며 함께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탄탄한 기승전결 구조의 이야기로 펼쳐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특히, 연시은이 자신의 뛰어난 두뇌를 백분 활용한 지능형 싸움 기술과 때로는 처절해 보일 정도로 지극히 현실적인 액션 장면들이 K-학원액션물의 새 지평을 열었다는 평이다.

‘약한영웅’을 관람한 네티즌들은 “너무 재미있다. 끝나는 게 아쉬워서 한 편, 한 편 아껴서 봤다”, “인생작 갱신했다. ‘약한영웅’ 무한 정주행 하려고 주말 약속 취소했다”, “1화를 보는데 시즌2가 기다려지기는 처음이다. 제발 시즌2가 있었으면 좋겠다”, “집에서 혼자 보는데 기립박수 보냈다. 스토리, 연출, 배우, 영상, 음악 뭐 하나 빠지는 게 없다” 등의 호평을 쏟아내며 ‘약영즈 앓이’를 인증했다. 이처럼 각종 SNS와 커뮤니티를 통해 ‘약한영웅’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가 입소문을 타고 확산되는 추세를 미루어 보아 ‘약영즈 앓이’는 더욱 확산될 것으로 기대된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018/0005370500
댓글
서로가 서로를 귀여워하는 방탄소년단
1bang
LV 10
11-19
N과 S의 차이가 정말 극명했던 것
1bang
LV 10
1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