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생이 몰던 오토바이 연석 충격…1명 사망·1명 중상

1bang LV 1 07-26



부산 사하서는 26일 오전 5시35분 다대로를 따라 다대포해수욕장 방향으로 주행하던 오토바이가 도로 우측 연석(보도 경계석) 등 구조물을 충격했다고 밝혔다.

이 사고로 운전자 A(10대) 군과 동승자 B(10대) 군 모두 병원으로 옮겨졌다. 그러나 A군은 사망하고, B 군은 현재 생명이 위독한 상태로 알려진다.

경찰 조사결과 사고 오토바이의 배기량은 125cc로 만 16세(고등학교 1학년)부터 면허 취득 후 운행이 가능하다. 하지만 이들은 모두 중학생으로 A 군은 무면허 운전을 했다. 게다가 둘 다 헬멧도 착용하지 않아 인명 피해가 커졌다.

경찰은 사고 지점이 코너 지역이라 운전 부주의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주변 CCTV와 목격자 등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와 운전자의 음주 여부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http://naver.me/GhPdw6Av

>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