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정부, 세종시에도 ‘대통령 집무실’ 꾸린다

1bang LV 1 04-29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위해 정부세종청사 1동 국무회의장을 활용해 대통령 주재로 국무회의와 중앙지방협력회의를 개최하기로 했다. 이어 오는 12월 입주 예정인 정부세종청사 중앙동(신청사) 내에 집무실을 마련하고, 최종적으로는 2027년 하반기 국회 세종의사당 개원 시기에 맞춰 비서동과 관저를 포함한 세종집무실을 완공하기로 했다. 이런 공약은 세종시가 제안한 방안이다.



이와 관련, 김병준 지역균형발전특별위원회 위원장은 “국회 세종의사당을 국가 상징 랜드마크 수준으로 건립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주변 교통 인프라를 개선하고 예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충청권 광역철도망 건설도 탄력을 받게 됐다. 충청권 광역철도망이 구축되면 국회 세종의사당으로 접근성이 향상되고, 충청권 메가시티 광역생활경제권 구축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는 대전~세종~충북을 연결하는 충청권 광역철도의 사전타당성 조사를 올해 말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중략)

세종시 관계자는 “국회 세종의사당과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가 실현되면 세종은 대한민국의 진정한 정치·행정수도로 거듭나게 될 것”이라며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근거법인 행복도시법이 5월 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요청했다.



http://naver.me/xhACDwMA

>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