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이효리 라디오 루머와 네티즌들의 광기는 현재진행형.